2015년도 NEJM 최고의 논문들.2015년도 NEJM 최고의 논문들.

Posted at 2020. 6. 2. 00:13 | Posted in 페이스북 알파카 글 모으기

안녕하세요 MDPhd.kr 오지의 마법사, 오마입니다.

 

최근 "데이터 기생충" 사건으로 체면을 구기기는 했지만, New English Journal of Medicine(NEJM)은 의학의 꽃이자, 의학 문화(?)를 선도하는 최고의 잡지이죠. 최신 의료 지견뿐만 아니라, 새로운 패러다임 의료 방법을 검증된 방법으로 제시하는 의학의 "끝판 대장"이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필적할만한 또 다른 저널로는 The Lancet이 있긴 하지만, 아직까지"NEJM의 위엄과 권위는 독보적이다"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NEJM이 이순신 장군처럼, 하나의 대규모 스터디를 한 논문으로 "나를 따르라"하면, 대부분 1-2년 내로 교과서의 내용이 바뀌고, 치료 방법이 바뀌지요. 물론, 추가적인 검증 역시 지속됩니다.

 

개인적으로 NEJM을 알게된 계기는 조금 특이한데요... 제가 접한 처음 NEJM은 의대 본과 다닐 때, 교수님이나, 선배들이 이야기하거나, 논문으로 접한 것이 아니라, 미드 ER의 1시즌 에피소드 1편에서부터 유래합니다.

 

미드 ER의 극중에서 흑인 외과 레지던트 2년차인 닥터 벤튼이 당직을 서면서, 저널 리뷰랑 최신 지견을 이야기하는데, 이 때, 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을 언급했었죠. 예과생 때, 재미로 미드를 봤는데, "저게 무슨 용어지?" 하면서 저 단어를 찾아 봤던 기억이 납니다.

 

부끄럽지만, 처음에는 저게 저널 이름인 줄도 몰랐어요. 사전을 찾아보니, "New England"가 우리의 경상도나 전라도처럼, 미국의 지명이라고 나와서, 아 뭐 그냥 과학 동아 같은 잡지인가 보다.. 하고 생각했었죠. ER을 두번째 보고서야, 아주 권위높은 논문이라는 사실을 알았죠. 당시만 해도, 모든 의사들이 평생 한 번이라도 내고 싶어하는.. 후덜덜하게 좋은(?) 논문인줄은 몰랐죠. 그냥 그런 갑다 했었죠. 꼬꼬마 예과생이 뭘 알았겠습니까? ㅎㅎㅎ

 

여하튼, 오늘 NEJM에서 뉴스 레터가 날라와서, 알게된 사실인데, 2015년도에 NEJM에 출판된 아주 중요한 논문들을 모아서 공짜로(?) 보여주는 행사를 하고 있네요.

 

Stroke, HIV infection, infants peanut allergy, CPR, HCV 등등, 의학의 굵직굵직한 주제들의 최신 지견과 그것이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는지에 대한 Editorial까지 있으니, 심심하신(?)분들이나, 최신 지견을 아시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타고 들어가 보세요~

 

간소한 입력이랑 가입하는 절차가 있는데, 스팸이 날라오거나 그런 건 아니니깐(물론 설정에 따라 다릅니다), 가입하시고 최신 소식을 접해 보세요.

 

만약 귀찮으시다면, 댓글 남기시면, 제가 개인적으로 pdf 파일을 보내드리도록 할께요~

http://www.nejm.org/nejm-special

 

Your NEJM account

Already have an account? Sign In Sign in now to access Notable Articles of 2019, a collection of practice-changing research from last year, selected by NEJM editors. The 12 studies in this PDF collection were designated by the editors as being the most mea

www.nejm.org

http://cdn.nejm.org/pdf/NEJMNotable2015.pdf

불러오는 중입니다...

페이스북 예전 글 링크입니다.

Posted by 오지의 마법사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