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련소 준비물 준비편훈련소 준비물 준비편

Posted at 2012.09.16 21:30 | Posted in Ph.D : Medical Scientist/전문연구요원

훈련소 준비물 !!!


준비물에 앞서 가을 9월말에 입소하였습니다. 그러니 여름이라면 그에 따른 준비물을, 겨울이라면, 그에 따른 추가 준비물이 있을 합니다. 여기 있는 준비물 목록은 언제든 압수될 가능성이 있다는 점을 알고 계시길 바랍니다.


저는 정말 많은 준비물을 준비해 갔었습니다. 하나도 남김없이 갔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그래도 여전히 필요한 것들이 있더군요. ^^ 훈련소 가기 전날 쌌는데, 가방이 거의 두개가 차더군요


준비물에 대한 글들은 정말 구글링하면 많습니다. 리스트는 그걸 포함한다고 생각하시면 듯합니다. 저는 준비물 대한 코멘트를 하는 것으로 글을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준비물의 결론은 


"없어도 지낼만은 하다. 그러나 빌려야 때가 생각보다 생긴다. 그러니 자신이 준비해 있으면 준비해 가자" 입니다.


실제로 저는 준비물을 분대 내에서, 그리고 소대와 중대 내에서 가장 많이 준비해 사람이였습니다. 전 다들 그렇게 가지고 올 줄 알았습니다. (ㅡ.ㅎ);;; 


그래서 훈련소 가서 아주 풍족하게 지내고, 다른 전우들에게 많이 나누어 주었습니다. 덕분에 따라오는 친근한 우정은 덤이라고나 할까요


여하튼 많이 준비해 가서 쓰면 전우들에게 나누어 주면 됩니다. 그리고 없으면 없는 대로 다른 전우들에게 받아 쓰면 됩니다. 이건 자기 스타일에 따라 다를 거라고 생각됩니다.  


준비물에 관련된 이야기는 필연적으로 훈련소 이야기가 수반될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글을 쓰다 보니 글이 길어지더군요. 


최대한 제 글만 보면 모든 준비를 할 수 있게끔 글을 쓰고자 했습니다만.. 어떻게 느끼실지는 모르겠습니다. 


허나 준비물만 떡하니 보여주기 보다는 이 준비물이 왜 필요하고, 언제 사용되는지를 적는 것이 훈련소를 가기 전에 더 유용할 것이라 판단하였기에, 조금은 길게 글을 적었습니다. 


시간이 없으신 분들은 제가 만든 리스트를 인쇄하셔서 준비 하시길 바랍니다.


군대 가기 전에 와이프가 "진짜 훈련소 가는 거 맞아?" 라고 물을 정도로 준비물이 한가득이였습니다. (참고로 제 처남은 지갑조차도 필요 없다고 몸만 달랑 가지고 갔으니, 와이프가 의아할만 하죠.)


준비물 - 개인 물품 

시계, 필기구, 귀마개, 우표, 편지지, 수첩, 바느질 도구, , 현금


준비물 - 건강 관련 (

- 종합 감기약, 타이레놀, 소화제, 변비약, 후시딘, 반창고(플라스터), 밴드, 붕대, 소독약, 물집 방지 패드, 마스크, 팔꿈치 무릎보호대, 아대, 안약, 스프레이형 손소독제, 가그린, 치실, 칫솔, 치약, 맨소래담, , 파스,  덮개, 깔창

 덮개장갑,


준비물 - 군용 물품

내복,군용 속옷(팬티), 군용 런닝, 양말, 수건, 고무링,장갑 .


준비물 - 개인 위생품화장품 

폼클렌징, 샴푸,로션, 핸드 크림,선크림, 면도기, 면도 크림, 손톱깍이 세트(그루밍 세트), 면봉,  챕스틱, 물티슈, 두루마리 휴지.


준비물 - 먹을 ( 밥이랑, 초코파이 ) - 압수 및 제출 가능성 큼

사탕, 카라멜, 초코파이, 비타민, 레모나, 밥이랑 


준비물 - 기타

- 비닐 봉지, 지퍼백, 비닐 장갑, 가방, 가족 및 여친 사진

몸상태정신 상태,머리길이주변 사람들에게 인터넷 편지 쓰라고 알리기.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여기 있는 준비물 목록은 언제든 압수될 가능성이 있다는 점을 알고 계시길 바랍니다.


FIneQ_OJ

Posted by 오지의 마법사
  1. 글 내용들 잘 읽었습니다.

    훈련소 다녀왔을 때 생각이 새록새록 떠오르네요..^^
  2. 우아 트랙백 ^^
    트랙백은 처음 받아보네요. 감사합니다!
  3. 내일모레 훈련소가는데 좋은정보들 감사합니다 ^^..ㅎ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