겹쳐진 종이에서 글자를 맞추는 연구. (부제:이런 연구들이 창의성을 높인다!)겹쳐진 종이에서 글자를 맞추는 연구. (부제:이런 연구들이 창의성을 높인다!)

Posted at 2020. 9. 9. 18:33 | Posted in Science 생각들

이런 쓸데 없어 보이는 연구들이 과학을 발전시킵니다.

 

이번 연구는, 겹쳐진 종이들에서, 첫장과 뒷장(총 9장에서)에 어떤 글자가 있는지 알아맞추는 그런 연구가 되겠습니다.

잉여스럽죠. 그냥 펴보면 알 수 있을텐데 말이죠.

 

하지만, 이런 연구들은 결국, 의료나 고고학 등에서 Non-invasive, 비침습적인 관찰을 가능하게 할 수 있는 기초 연구이기 때문에 아주 중요합니다.

 

그리고, 그런 이유조차 없어도, 연구 자체가 쿨합니다. 재미있는 쿨내가 진동합니다.

 

이런 연구를 해야합니다. 쓸데 없어 보이는 연구. 잉여스럽고, 그거 뭐에다 쓰나? 싶은 그런 연구요.

 

그렇지만 잉여스러운 연구도 수준 높은 퀄리티로 해야 합니다. 농담이 아닙니다.

 

허접떼기로 해보니 되더라가 아니라, 이런 저런 논리를 가지고 실험해 보니깐, 이런 것도 가능하더라가 되어야 합니다.

그냥 사람 데리고 약 먹여보니 좋더라, 수술하니깐 괜찮더라가 아니라, 왜 이런 걸 했는지 충분히 남들에게 설득 가능해야 하고, 철저히 검증 받아야 합니다. 그리고 나서 "잉여스러운 쿨한 연구를 했다"가 되어야 합니다.

 

그래야 제대로된 "쓸데없는 연구"가 가능합니다.

 

참고로, 이 연구는, 겹쳐진 종이에서 각 장에 있는 알파벳을 유추하고 찍어내기 위해서 terahertz electric field 를 이용했습니다. 그 파장에서 반사되는 형태를 다각도로 분석한 결과 각 장에 있는 알파벳을 명확히 구분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총 9장의 종이가 이용되었고 동영상에도 명확히 구분되네요.

 

요런 연구, 우리 나라에서 과연 연구비 심사를 통과할 수 있을까요? 당장 이거 뭐에 쓰려고요? 파급효과는요? 그리고 어떤 논문을 쓸 수 있나요? 라고 묻겠죠.

 

Posted by 오지의 마법사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